Homepage

http://www.hwabyung.com

 글제목

틱장애

작성자

옛날한의원

작성일 2010-05-01 오후 3:04:10 조회수 1219

 

 

 

 

* 틱은 몸의 한 부분에만 나타나는 것으로 자기가 하려고 하지 않았는데도 저절로 반복해서 신체의 일부가 떨리는 것을 말합니다.

틱은 주로 아이들에게서 발생하지만, 성인이 되어서도 증상이 지속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보통 남자 아이들이 여자 아이들에 비해 3~4배 더 많이 겪습니다.

보고에 의하면 많은 경우 아이들 4명중 1명꼴로 틱을 경험한다고 합니다. 틱의 원인으로『동의보감』에서는 급격한 심리적인 감정의 변화로 간경(肝經)의 기혈(氣血)이 불화(不和)할 때 발현한다고 하였습니다.

또 지나치게 엄격한 부모의 태도나 간섭이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그래서 스트레스를 받을 때 틱의 강도가 심해지는 경향이 있으며, 수면 중에는 나타나지 않습니다.

아동기에는 수 주일 혹은 수 개월간 잠시 그러다가 마는 일과성 틱장애가 흔합니다. 틱이 많이 나타나는 부위로는 눈 주위의 근육과 다른 안면 근육들입니다. 예를 들면 반복적으로 눈을 깜박깜박하거나, 입을 실룩거리거나, 얼굴을 계속해서 찡그렸다 폈다 하거나, 머리를 흔들거나, 눈을 흘기거나, 코를 찡그리는 등 말하자면 일종의 떠는 버릇입니다.

또 반복적으로 헛기침을 하거나 쉰 목소리를 내거나 킁킁거리는 소리도 틱 증상을 의심해 봐야 합니다.

그 외에도 어깨를 들썩거리거나, 팔을 움찍움찍이거나, 주먹을 쥐거나 돌리기, 발가락을 비틀기 등 팔이나 다리 등 신체의 다른 부위에 있는 근육을 움직이는 틱도 있습니다. 수년간 지속되는 만성 근육 틱장애도 존재합니다. 음성틱과 근육틱(운동틱)이 공존하는 가장 심한 형태의 틱장애인 뚜렛 증후군은 정신과적 전문적인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일과성 틱장애의 경우 저절로 좋아지는 경우가 많으니 치료에 앞서 먼저 주의깊게 관찰을 할 필요가 있습니다. 부모가 틱을 못하게 간섭을 하면 오히려 틱의 강도가 심해지고 더 오래갈 수 있습니다.

따라서 아이가 스트레스를 받지 않도록 환경을 조성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틱 증상으로 일상생활에 지장을 겪는다면 가미귀비탕(加味歸脾湯), 억간산(抑肝散) 등과 같은 약을 사용하면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 틱은 일반적으로 지나치게 엄격한 부모의 태도나 간섭이 원인이 됩니다. 부모와 어린이의 사이에 어떤 형태든지 긴장이 깔려 있다는 사실이 중요한 원인이 됩니다. 행복스럽고 안정된 감정을 가진 어린이에게서는 결코 Tic 증상을 볼 수 없습니다.

 

이 병은 치료시 아이들의 심신(心身)전체 또는 부모가 아이에게 대하는 태도를 바꾸는 것이 무엇보다도 더 중요합니다.

 

 틱장애

 

우리말에 해당하는 단어가 없어 Tic(틱)이라는 영어를 사용했는데, 이것은 몸의 한 부분에만 나타나는 것으로 자기가 하려고 하지 않았는데도 저절로 반복해서 신체의 일부가 떨리는 것을 말한다.

목적도 없이 이상한 형태로 한 곳이 계속 움직이는 병으로서, 예를 들면 눈을 깜박깜박하거나, 입을 실룩거리거나, 얼굴을 계속해서 찡그렸다 폈다 하거나, 머리를 흔들거나, 어깨를 움찍움찍하거나, 코를 실룩거리는 등 말하자면 일종의 떠는 버릇이다.

어른에게도 간혹 이런 버릇이 보이지만, 어린이에게는 꽤 많아서 특히 8, 9세의 어린이에게는 가장 많은 병이다. 남아에게 더 많고, 학령기에 증가한다. 신경학적인 검사를 받아 보아도 아무 이상이 없고, 기능적인 장애라는 진단을 받는다.

단지 이러한 Tic이 누구에게나 일어나는 것이 아니라, 어느 특정한 어린이에게만 일어나는 것은 정신적인 데서 그 이유를 찾아볼 수 있다. Tic증의 어린이는 대개 신경과민의 경향이 있고 성격이 침착하지 못하여 밤에 오줌을 싸는 등 여러 가지 행동에 문제가 있는 경우가 많다.

원인은 과거에 결막염을 앓았을 때 눈을 깜짝였거나 멜빵 달린 바지를 입으면서 어깨를 자주 추켜 올렸던 버릇이 나중까지 남아 습관적으로 되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일반적으로 지나치게 엄격한 부모의 태도나 간섭이 원인이 된다. 부모와 어린이의 사이에 어떤 형태든지 긴장이 깔려 있다는 사실이 중요한 원인이 된다. 행복스럽고 안정된 감정을 가진 어린이에게서는 결코 Tic 증상을 볼 수 없다.

Tic은 오랫동안 쌓여 온 정서적 압박감을 운동으로써 발산한다는 마음의 움직임[氣轉]으로 설명한다. 그러므로 신체의 Tic은 마음의 Tic인 것이다.

이 Tic증은 한방의 순동(瞤動)에 해당되는데, 부위별로 순목(瞬目), 육순(肉瞤), 신순동(身瞤動), 순순동(脣瞤動) 등의 표현이 있다. 『동의보감』에 의하면 순목은 간경(肝經)의 기혈(氣血)이 불화(不和)하므로 발한다고 하였다.

이 병은 의지적인 힘으로 어느 정도는 참을 수 있다. 하지만 참고 있는 동안에 긴장은 높아져서 불안은 더해진다. 일단 치료되어도 재발되기 쉬우며 치료가 어려운 병인데, 행동요법을 시행하기도 하며 부모의 태도 여하에 따라서 비교적 빨리 치료될 수도 있다. 혼내거나 벌을 주면, 아이들의 주의는 점점 더 이 병에 집착되어 오히려 역효과를 거둔다.

이것은 큰 병이 아니고 습관적으로 되어 나타날 수 있으므로 반드시 치료된다는 자신감을 갖도록 해주고 적당한 유희나 휴양을 시킴으로써 생활 전체를 여유 있게 해주어야 한다. 이렇게 하면 대개의 경우 17세까지는 치유가 된다.

이 병은 치료시 아이들의 심신(心身)전체 또는 부모가 아이에게 대하는 태도를 바꾸는 것이 무엇보다도 더 중요하다. 아울러 보혈안신탕(補血安神湯), 가미귀비탕(加味歸脾湯), 억간산(抑肝散) 등과 같은 약을 사용하면서 체질에 맞는 식이요법도 병행하면 좋다.

[참고문헌]노이로제와 화병의 한방치료 : 조홍건(옛날한의원 원장)저, 아티전, 1999

                   옛날한의원(한의학박사 조홍건) www.hwabyung.com

 

 

 

   

62

화병의 자가진단과 예방 및 치료 옛날한의원 2013-10-28 1863

61

화를 참는 방법 옛날한의원 2013-09-06 1203

60

잠 못 드는 밤의 고통, 불면증 옛날한의원 2010-05-01 1332

59

불면증, 속부터 다스려야 없어진다 옛날한의원 2010-05-01 1323

58

부글부글 화병, 심장마비 부른다 옛날한의원 2010-05-01 1458

57

화병, 제대로 알고 확실하게 풀자! 옛날한의원 2010-05-01 1682

56

"가슴이 답답.. 혹시 나도 화병일까?"... 옛날한의원 2010-05-01 1588

55

화병치료는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는 것 옛날한의원 2010-05-01 1456

54

동영상보기 (공황장애 편) 옛날한의원 2010-05-01 1020

53

동영상보기 (화병 및 공황장애 편) 옛날한의원 2010-05-01 992

52

공황장애, 한방으로 고친다 (조홍건 저) 옛날한의원 2010-05-01 1263

틱장애 옛날한의원 2010-05-01 1220

50

  Re : 틱장애 옛날한의원 2013-03-09 876

49

한약을 복용하면 간(肝)이 좋아진다 옛날한의원 2010-05-01 1873

48

한의학적인 심장의 개념 옛날한의원 2010-05-01 1071

47

《신경정신과 질환》 옛날한의원 2010-05-01 1075

46

화병의 유형과 예방 및 치료 (동영상 보기) 옛날한의원 2010-05-01 1058

45

화병의 증상 및 치료 (동영상 보기) 옛날한의원 2010-05-01 1519

44

화병의 개념과 원인 및 진행과정 (동영상 보기)... 옛날한의원 2010-05-01 983

43

화병클리닉 (동영상보기) 옛날한의원 2010-05-01 1093


 1 [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