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page

http://www.hwabyung.com

 글제목

Re : 제발 도와주세요.ㅠㅠ

작성자

옛날한의원

작성일 2018-04-17 오전 11:03:23 조회수 156

 

 

안녕하세요.

종합적으로 진찰을 해봐야 알겠지만, 우선 설사하시는 것을 고쳐야 합니다. 그리고 다면증과 불면증이 있으신 것으로 보아 거의 만성피로에 시달리시는 것으로 판단됩니다.


다면증은 정신적인 과로로 인해 원기가 허약할 때나 심장과 폐의 기능이 약하여 순환기능이 원활하지 못할 때 주로 나타납니다.

치료는 원기를 보해줘서 기혈의 운행이 순조로워지면 다면증세도 없어집니다. 다면증이 심한 경우에는 매일 가벼운 걷기나 조깅 등 유산소운동을 30분 정도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 다면증(多眠症), 과면증, 기면증

사람이 하루에 잠을 몇 시간 자야 된다고 정해진 것은 없다. 일반적으로 낮에 졸려서 일에 방해가 되지 않을 만큼이라면 , 평균적으로 7~8시간이 적당하다.

그러나 밤에 7~8시간씩 충분히 잤는데도 낮에 책상에 앉아 병든 닭처럼 꾸벅꾸벅 조는 이른바 다면증을 보이는 사람들 역시 불면증에 시달리는 사람만큼이나 고통스럽지 않을 수 없을 것이다.

다면증이나 과면증(過眠症)은 글자 그대로 잠이 많은 것을 말하는데, 과다수면증(過多睡眠症) 또는 기면증(嗜眠症)이라고도 한다. 하루 10시간 이상 잠을 잔다면 다면증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일반적으로 불면증만 병으로 알고 있으나 실은 다면증도 병이다.

기면증은 야간에 6시간 이상 충분한 수면을 취함에도 낮에 심한 졸음을 호소하는 과다수면증 중 하나이다. 낮 동안 졸음 외에도 감정적으로 흥분할 때 힘이 빠지는 탈력발작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며, 수면마비(가위눌림), 잠들 무렵 환각 증상 등이 동반될 수도 있다. 기면증은 그 증상이 청소년기에 처음 나타나는 경우가 많으며, 심한 경우 졸음으로 인해 학업에 장애를 초래하기도 한다. 또한 운전 중인 사람에게는 사고 위험을 높이기도 한다.

이는 정신적인 과로로 인해 원기가 허약할 때나 심장과 폐의 기능이 약하여 순환기능이 원활하지 못할 때 주로 나타난다.

한의학에서는 양기(陽氣)가 성(盛)하면 음기(陰氣)가 허(虛)하여 불면증(不眠症)이 생기고, 음기(陰氣)가 성(盛)하면 양기(陽氣)가 허(虛)하여 다면증(多眠症)이 생긴다고 하였다.

다면증 증상을 보이는 사람들은 일반적으로 양기(陽氣)가 부족하여 저체온을 지닌 경우가 많다. 저체온인 사람은 잠만 많이 자는 것이 아니라 자고 난 후 몸이 차가워지기도 하고(냉증) 얼굴이나 손발 등 특정 부위가 부어오르는 증상(부종)을 동시에 보인다. 이런 사람들은 신체에 물이 고여 있는 상태라고 할 수 있으므로 잠자리에 들기 전 되도록 수분 섭취를 삼가는 것이 좋다. 또 바깥 온도가 높더라도 취침 전에 따뜻한 물로 목욕을 해 몸을 따뜻하게 만들고 방의 온도도 약간 높게 해주는 것이 좋다.

이런 사람은 별다른 육체적인 질병도 없는데, 밤낮으로 수기(睡氣)에 시달리며 특히 아침잠이 많아 늦게까지 자며, 자고 난 후에도 항상 잠이 부족한 느낌을 받는다.

그러므로 가슴이 답답하고 머리가 무거우며 가슴이 잘 두근거리는 신경 증상을 겸하는 경우가 많다. 또 항상 몸이 무겁고 쉽게 피로하며 생기가 없고 의욕도 감퇴되어 일에 대한 능률도 안 난다고 하는 우울증을 호소하게 된다. 또한 평소보다 많이 먹게 되며 기억력장애를 동반하는 경우도 있다. 여성의 경우에는 월경을 시작할 때나 월경 직전에 이런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치료는 원기를 보해줘서 기혈의 운행이 순조로워지면 다면증세도 없어진다. 다면증이 심한 경우에는 매일 가벼운 걷기나 조깅 등 유산소운동을 30분 정도 하는 것이 좋다.


<약물치료>
잠이 많고 아침에 늦잠을 자며 항상 피로감을 느끼는 사람, 가슴이 답답하고 식사 후 헛배가 부르며 대변이 묽거나 자주 보는 사람에게는 조위승청탕을 쓰고, 평소 소화기능이 약하고 기운이 없어 말과 행동에 힘이 없는 사람에게는 보중익기탕을 쓴다.

[참고문헌] 노이로제와 화병의 한방치료 : 조홍건(옛날한의원 원장) 저, 아티전, 1999

 

★ 피로

http://cafe.naver.com/hwabyungclinic/1203



====================================
■ [오기]  :  Re : 제발 도와주세요.ㅠㅠ(2018-04-16 오후 2:48:22)

안녕하세요. 엄마가 올해로 74세인데요... 아직 아버지와 생계로 농사를 짓고 계십니다. 그런데 날이 따뜻해지고 일이 많아지면 낮에 갑자기 몸에 기운이 쫙 빠지면서(손가락 하나 꼼짝할 힘도 없으시다고) 잠이 미치게 쏟아진다고 합니다. 밥을 많이 먹어도 배가 전혀 부르지 않고 일을 하다가도, 식사끝나고 숟가락 놓기가 무섭게 몸에 기운이 하나도 없으면서 잠이 너무 쏟아져서 일상이 힘들정도 입니다. (너무 힘들때는 식사도중에 숟가락 내려놓으시고 방에 가서 눕기도하시는데 막상 잠을 잘려고 누우면 잠이 안오시는거 같습니다.) 보통 수면시간은 8-9시부터 새벽 1-3시에 깨구요, 종종 2-3시간 자고나면 불면증으로 잠을 못잘때도 많습니다. 몸상태가 이러니 병원에 가봐도 딱히 큰이상 없다하시고 한의원에 2-3곳 가서 한약도 먹어봤는데 딱히 효과도 없었습니다. 도대체 저희 어머니 증상은 어떻게하면 고칠수 있을까요?? *참고로 설사가 심하신분이에요. 식사하시고 2-3시간뒤에 화장실가서 항상 설사를 하시는편입니다.

 

 

 

   

여러분 한방치료 받으세요..(8년동안 정신과질환을 앓다 완치된 경험... 옛날한의원 2016-08-31 2736

감사에 글 올립니다 사노라면 2016-08-27 2375

신간안내 - 공황장애의 이해와 치료 옛날한의원 2012-04-23 4270

신간안내 - 강박증(강박장애)의 이해와 치료... 옛날한의원 2012-04-21 4418

3672

원장님께   김병국 2018-06-25 3

3671

  Re : 원장님께   옛날한의원 2018-06-25 2

3670

당뇨와 부정맥입니다 lulu 2018-05-21 145

3669

  Re : 당뇨와 부정맥입니다 옛날한의원 2018-05-23 121

3668

약이 안왔어요   양희라 2018-05-05 3

3667

그럼 혹시..   오기 2018-04-18 2

3666

  Re : 그럼 혹시..   옛날한의원 2018-04-18 3

3665

제발 도와주세요.ㅠㅠ   오기 2018-04-16 2

  Re : 제발 도와주세요.ㅠㅠ 옛날한의원 2018-04-17 157

3663

조홍건선생님께~!   김병국 2018-04-09 3

3662

원장선생님!   김병국 2018-03-23 4

3661

  Re : 원장선생님!   옛날한의원 2018-03-23 3

3660

궁금한 것이 있습니다.   열심히살자 2018-02-02 3

3659

  Re : 궁금한 것이 있습니다.   옛날한의원 2018-02-03 3

3658

화병문의 희망 2018-01-19 279

3657

  Re : 화병문의 옛날한의원 2018-01-20 293

3656

문의드립니다   음음 2017-12-28 2

3655

  Re : 문의드립니다   옛날한의원 2017-12-30 2

3654

화병 문의합니다. 김민지 2017-10-30 312

3653

  Re : 화병 문의합니다. 옛날한의원 2017-10-31 331


 1 [2][3][4][5][6][7][8][9][10]  ..[184][다음 10 개]